하느님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354)

 

성경
잠언 17:1~9.

집에 진수성찬을 차려놓고 다투는 것보다
누룽지를 먹어도 마음 편한 것이 낫다.
슬기로운 종은 주인 집 방탕한 아들을 다스리고
그 아들들과 함께 유산을 나누어 받는다.
도가니에서 금이나 은을 녹여내듯
야훼께서는 사람의 마음을 시험하신다.
나쁜 사람은 심술궂은 소리에 솔깃하고
거짓말쟁이는 모함하는 말에 귀를 기울인다.
가난한 사람을 조롱함은 
그를 지으신 이를 모욕함이다.
남 망하는 것을 좋아하면
벌을 받고야 만다.
어버이는 자식의 영광이요
자손은 늙은이의 면류관이다.
미련한 사람에게서 어찌 좋은 말이 나오며
점잖은 이에게서 어찌 거짓말이 나오랴.
뇌물은 요술방망이 같아 어디에 쓰든
안 되는 일 없다.
남을 흉보면 의가 상하지만
남의 허물을 감싸주면 사랑이 돌아온다.

"하느님이 보우(保佑)하사 우리나라 만세(萬歲)" (애국가)

진리는 반드시 따르는 자가 있고 정의는 반드시 이루는 날이 있다. 죽더라도 거짓이 없어라. (도산 안창호)

"나는 상대에 도움되는 일만 한다." (가훈)
   
"언제나 착한 마음으로 웃으며 즐기자."

   
정우철.   


 

 No.

Title

Name

Date

Hit

2156

375. 거대 조직이 내 아들을 죽였다고? 복수에는 자비가 없다!

인승일

2019.02.16

864

2155

연수원 앞길

여상환

2019.02.15

456

2154

하느님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324)

정우철

2019.02.17

577

2153

[최기영의 세상이야기]354.춘래불사춘(春來不似春), 봄이 왔으나 봄이 봄답지가 않다

최기영

2019.02.14

830

2152

세대(世代, generation)별 차이와 특성(68)

김정휘

2019.02.13

568

2151

1100년 만에 처음 해인사 밖으로 나온 초상조각

이성순

2019.02.12

814

2150

서산공원 ‘유목가축 순록우리’ 실험- 모진 鮮의 蘚味 집착과 팍스 몽골리카

주채혁

2019.02.11

792

2149

374. 나는 풋풋한 사랑을 꿈꿨는데, 목숨을 걸고 도망치는 신세가 되었다!

인승일

2019.02.09

817

2148

미도파 앞의 택시 타기

여상환

2019.02.08

463

2147

하느님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323)

정우철

2019.02.10

565

2146

세대(世代, generation)별 차이와 특성(67)

김정휘

2019.02.06

944

2145

몽골스텝 황야의 동명왕, 할힌골 몽·한·조 3자연차담론

주채혁

2019.02.04

997

[이전] [11][12][13][14]15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