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대(世代, generation)별 차이와 특성(46)

 

이들 '35~55 세대'의 공통점은 많다. 그들은 땀과 눈물과 배고픔을 경험했다. 맨손으로 '하면 된다'는 기적도 창출했다. 그들은 세계에서 유례를 찾을 수 없는 동급 최강의 세대였다.

비슷한 점은 또 있다. 그들은 자식을 배불리고도 '책임지지 않았다'고 비판 받았다. 그들의 업적은 '토(吐)가 나온다'고 일축됐다. 그들이 살던 세월은 '괴물 같은 시대'로 폄하됐다.

그들만큼 세계에서 최고로 억울한 세대는 없었다. 다행히 2013년부터 우리 사회에 새 기류가 불고 있다. '복고(復古)'라는 간판이지만 실상 자랑스러운 역사에 대한 재인식으로 볼 수 있다. 그중 주목할 사례가 영화 '명량(鳴梁)' '국제시장'의 흥행이다. 내가 눈여겨보는 것은 관객의 수가 아니라 일부의 시대착오적 비판에 대 한 대한민국 전체의 반발이다. 이것은 몇 년 전까지도 생각하기 힘든 상황이었다.

아버지나 조부모인 35~55 세대'의 족적(足跡)은 한반도뿐 아니라 월남의 정글, 옛 서독의 탄광 · 병원, 중동의 사막에 뚜렷이 남아있다. 이 '35~55 세대'는 또 다시 올지 모를 위기 때 반등의 기폭제가 될 것이다. 그 자랑스러운 자산과 후배들이 세 번강(Severn River) 협곡을 잇는 아이언브리지처럼 연결될 때 갈등과 반목에 휩싸였던 한국을 세계는 다시 주목할 것이다.

김정휘


 

 No.

Title

Name

Date

Hit

1845

부탄국 ‘작잠(柞蠶)루트’,「조선·고구려 비단길」타임캡슐일 수도!

주채혁

2018.3.12

779

1844

하느님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275)

정우철

2018.03.11

465

1843

326. 실패한 것으로 보도되는 엄청 큰 규모의 범죄 사건!...정말 실패한 것일까?

인승일

2018.03.10

852

1842

[최기영의 세상이야기]319.대한민국 사회 전반을 강타한 #MeToo 바람

최기영

2018.03.08

1338

1841

세대(世代, generation)별 차이와 특성(27)

김정휘

2018.03.07

682

1840

하늘을 날아오르는 소년 ‘빌리 엘리어트’

이성순

2018.03.06

847

1839

  Chaatang Choson-朝鮮과 ‘鹿圖文字’,파괴적 창조를!

주채혁

2018.3.5

764

1838

하느님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274)

정우철

2018.03.04

699

1837

325. 거대한 산불과 맞서 싸우는 Hot Shot 멤버들의 위험천만한 死鬪!

인승일

2018.03.03

802

1836

일의 경중완급

여상환

2018.03.02

479

1835

[최기영의 세상이야기]318.삼일운동 100주년을 목전에 두고...

최기영

2018.03.01

695

1834

세대(世代, generation)별 차이와 특성(26)

김정휘

2018.02.28

536

[이전] [11][12]13[14][15]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