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느님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354)

 

성경
잠언 17:1~9.

집에 진수성찬을 차려놓고 다투는 것보다
누룽지를 먹어도 마음 편한 것이 낫다.
슬기로운 종은 주인 집 방탕한 아들을 다스리고
그 아들들과 함께 유산을 나누어 받는다.
도가니에서 금이나 은을 녹여내듯
야훼께서는 사람의 마음을 시험하신다.
나쁜 사람은 심술궂은 소리에 솔깃하고
거짓말쟁이는 모함하는 말에 귀를 기울인다.
가난한 사람을 조롱함은 
그를 지으신 이를 모욕함이다.
남 망하는 것을 좋아하면
벌을 받고야 만다.
어버이는 자식의 영광이요
자손은 늙은이의 면류관이다.
미련한 사람에게서 어찌 좋은 말이 나오며
점잖은 이에게서 어찌 거짓말이 나오랴.
뇌물은 요술방망이 같아 어디에 쓰든
안 되는 일 없다.
남을 흉보면 의가 상하지만
남의 허물을 감싸주면 사랑이 돌아온다.

"하느님이 보우(保佑)하사 우리나라 만세(萬歲)" (애국가)

진리는 반드시 따르는 자가 있고 정의는 반드시 이루는 날이 있다. 죽더라도 거짓이 없어라. (도산 안창호)

"나는 상대에 도움되는 일만 한다." (가훈)
   
"언제나 착한 마음으로 웃으며 즐기자."

   
정우철.   


 

 No.

Title

Name

Date

Hit

2192

[최기영의 세상이야기]360.생활은 검소하게 생각은 고상하게(Plain living and

최기영

2019.04.04

629

2191

세대(世代, generation)별 차이와 특성(73)

김정휘

2019.04.03

589

2190

동아미디어센터가 거대한 캔버스로 변하다

이성순

2019.04.02

762

2189

하느님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330)

정우철

2019.03.31

656

2188

381. 서커스단의 애환을 몸소 느끼게 해주는 서커스 같은 영화...<덤보>

인승일

2019.03.30

468

2187

균질 된 사회로의 구조적 변화

여상환

2019.03.29

358

2186

[최기영의 세상이야기]359.고슴도치 딜레마

최기영

2019.03.28

697

2185

80나 눈썹이 처진 나이, 그래도 속대는 살아있어

이성순

2019.03.26

1144

2184

하느님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329)

정우철

2019.03.24

805

2183

380. 이 납치사건의 단서는 내 귀에 들리는 모든 소리일 뿐...<더 길티>

인승일

2019.03.23

544

2182

세대(世代, generation)별 차이와 특성(72)

김정휘

2019.03.20

1013

2181

또 일본이 건축계 노벨상 ‘프리츠커상’ 받다

이성순

2019.03.19

810

[이전] [11]12[13][14][15]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