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느님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422)

 

Temptation (유혹, 誘惑) 
- Lev Nikolaevich Tolstoy

연기가 벌집에서 벌을 몰아내듯,
음주와 과식은 사람에게서 최고의 영적인 힘을 몰아냅니다.

만약 당신이 지속적으로 과식을 하면 나태함을 면할 수 없습니다.
당신이 과음을 하면 금욕하기가 어렵습니다.

이 사람은 어두운 밤에 등불을 들고 밖으로 나아가지만 그의 길을 찾기는 어렵습니다.
그가 피로해졌을 때 그는 그의 등불을 꺼버리고,
더 이상 신경 쓰지 않고 아무 방향이나 마음대로 나아갑니다.
우리가 흡연과 음주로 사고의 판단력을 잃었을 때
우리 삶의 방향과 진리의 길을 잃는, 이와 같은 일이 우리에게 일어납니다.

우리는 먹기 위해 살지 말고, 살기 위해 먹어야 합니다.

Just as smoke drive bees from their hive,
drinking and overeating drive the best spiritual power out of a person.

If you constantly overeat, it is hard not to be lazy.
If you drink too much, it is hard to be celibate.

A person goes outside with a lantern into the darkness
of night and has difficulty finding his way.
When he gets tired, he blows his lantern out,
heading in any direction, no longer caring where he is going.
The same happens to us when we put out the light
of our intellect by smoking and drinking, and lose our true path,
our direction in life.
We should eat to live, not live to eat.

Jesus Prayer (예수님의 기도문 일부)
Don’t bring us into temptation, but deliver us from the Evil One.
우리를 유혹에 빠지지 않게 하시고, 악에서 구하소서.

해설.
흡연과 음주로 우리의 육체(신체)와 정신(영혼)을 해치면 인생 망친다는 뜻입니다.
술과 담배를 하고 싶은 마음이 끌리는 상태(현상)가 유혹이고
음주, 흡연을 하면 유혹에 빠져 죄가 되는 것입니다.
죄를 지으면 필히 그 죄의 대가를 치르게 됩니다.
건강과 재산, 신용 등 잃는 것이 많습니다.



"하느님이 보우(保佑)하사 우리나라 만세(萬歲)" (애국가)

진리는 반드시 따르는 자가 있고 정의는 반드시 이루는 날이 있다. 죽더라도 거짓이 없어라. (도산 안창호)

"나는 상대에 도움되는 일만 한다." (가훈)
   
"언제나 착한 마음으로 웃으며 즐기자."

   
정우철.   

(2015. 12. 20.)


 

 No.

Title

Name

Date

Hit

2817

474, 아빠는 나에게 거짓말을 하라는데, 난 왜 거짓말을 못 할까?

인승일

2021.01.23

108

2816

종교적 산책 39 (이런 생각을 하였다)

김동길

2021.01.22

1015

2815

담배사랑의 내력(박경리 41)

김형국

2021.01.21

1458

2814

내 직장에서 기성(技聖)이 되겠다는 각오로 일하라- 1. 수고와 일

여상환

2021.01.20

117

2813

여성이 여성을 구한 ‘보구녀관’

이성순

2021.01.19

374

2812

이 생각 저 생각 (39) 마당 2

최 명

2021.01.18

1425

2811

하느님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424)

정우철

2021.01.17

356

2810

473. 천재 ‘찰리 채플린’이 100년 전에 만든 첫 장편 영화 <키드>!

인승일

2021.01.16

385

2809

종교적 산책 38 (변해가는 미국)

김동길

2021.01.15

1048

2808

집 안팎 담쌓기(박경리 40)

김형국

2021.01.14

1516

2807

어느 설렁탕 배달원의 성공에서 배우자-2

여상환

2021.01.13

269

2806

‘물방울 화가 김창열’ 우리 곁을 떠나다

이성순

2021.01.12

516

[이전] 1[2][3][4][5]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