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느님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381)

 

성경
집회서 23:1~6.

내 생명의 아버지시며 주인이신 주여,
나의 입과 혀가 농간을 부리지 못하게 하시고
그로 인해서 화를 입지 않게 하소서.
누가 내 생각을 채찍질하고
내 마음에 지혜를 가르쳐 주겠는가?
스스로의 잘못을 그냥 넘기지 말고
자기의 죄를 묵인하지 말아라.
그러면 나는 잘못을 거듭하지 않고,
죄를 또다시 짓지 않으리니,
내 반대자 앞에서 넘어지지 않을 것이며,
내 원수가 기뻐하지 못할 것이다.
내 생명의 아버지시며 하느님이신 주여,
나의 눈이 분수를 지키게 하시고
나의 헛된 욕망으로부터 멀리 떨어지게 해 주소서.
또한 나를 육정과 정욕에 사로잡히지 않게 하시며,
파렴치한 사람에게 내맡기지 못하게 하소서.

"하느님이 보우(保佑)하사 우리나라 만세(萬歲)" (애국가)

진리는 반드시 따르는 자가 있고 정의는 반드시 이루는 날이 있다. 죽더라도 거짓이 없어라. (도산 안창호)

"나는 상대에 도움되는 일만 한다." (가훈)
   
"언제나 착한 마음으로 웃으며 즐기자."

   
정우철.   


 

 No.

Title

Name

Date

Hit

2524

어리석음(foolishness. stupidity)의 해악(害惡) : 실존적 불안 (5)

김정휘

2020.04.01

130

2523

미술관이 아직도 닫혔습니다

이성순

2020.03.31

363

2522

구십이자술 9 (누님 생각 2)

김동길

2020.03.30

238

2521

하느님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382)

정우철

2020.03.29

230

2520

431. 중국무술 영춘권의 일대종사, ‘엽문/葉問’이 펼치는 최후 일전!

인승일

2020.03.28

303

2519

是母是子라

여상환

2020.03.27

167

2518

“드릴 말씀이 없다”는 정부

김형국

2020.03.26

3411

2517

어리석음(foolish. stupid)의 해악(害惡) : 실존적 불안 (4)

김정휘

2020.03.25

59

2516

미술관이 안방을 찾아가다

이성순

2020.03.24

712

2515

구십이자술 8 (누님 생각 1)

김동길

2020.03.23

957

 ▶

하느님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381)

정우철

2020.03.22

273

2513

430. 세상 어느 누구의 인생이 이토록 빈틈조차 없이 꼬일 수 있을까?

인승일

2020.03.21

338

[이전] 1[2][3][4][5]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