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느님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333)

 

성경
잠언 19:20~29

 

충고를 듣고 훈계를 받아 들여라.
그러면 마침내 지혜롭게 되리라.
사람이 많은 계획을 세워도
성사는 야훼의 뜻에 달렸다.
돈 싫다는 사람 있으랴만
거짓말장이 되는 것보다 가난한 편이 낫다.
야훼를 경외해야 살 길이 열려,
먹고 쉬는 데 아쉬움 없고 재앙을 면한다.
게으른 자는 숟가락을 밥그릇에 넣고도
입으로 가져갈 생각을 않는다.
거만한 자를 치면 어수룩한 사람도 철이 들고
슬기로운 사람을 꾸짖으면 그가 지식을 얻으리라.
제 아비를 구박하고 제 어미를 쫓아 내는 자식은
치욕을 불러 들이는 놈이다.
내 아들아, 지식의 말씀을 등지려거든
꾸지람을 듣지 않아도 좋다.
악한 증인은 정의를 비웃으며
악담을 지껄이다가 재앙을 받는다.
거만한 자에게는 채찍이 떨어지고
미련한 자의 등에는 매가 내린다.

 

"하느님이 보우(保佑)하사 우리나라 만세(萬歲)" (애국가)
진리는 반드시 따르는 자가 있고 정의는 반드시 이루는 날이 있다. 죽더라도 거짓이 없어라. (도산 안창호)

"나는 상대에 도움되는 일만 한다." (가훈)
  
"언제나 착한 마음으로 웃으며 즐기자."

  
정우철.  
 


 

 No.

Title

Name

Date

Hit

2215

하느님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335)

정우철

2019.05.05

648

2214

386. 눈물 없이 볼 수 없는 원조 신파극 <사랑에 속고 돈에 울고>...

인승일

2019.05.04

483

2213

미쳐야(狂) 미친다(及)

여상환

2019.05.03

362

2212

[최기영의 세상이야기]363.내 앞에 늘 국가와 역사가 있다. 고로 대한민국이 있다

최기영

2019.05.02

476

2211

세대(世代, generation)별 차이와 특성(75)

김정휘

2019.05.01

328

2210

문인들의 영혼과 숨결을 느끼다

이성순

2019.04.30

544

2209

하느님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334)

정우철

2019.04.28

618

2208

385. “내 마지막 고양이가 너라서 참 좋았어” - 이별을 앞둔 사토루...

인승일

2019.04.27

482

2207

지성소(至聖所)

여상환

2019.04.26

357

2206

예술가와 디자이너의 협업이 이뤄낸 공간

이성순

2019.04.23

938

 ▶

하느님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333)

정우철

2019.04.21

579

2204

384. 거짓이 빚어낸 권력, 그 권력이 만든 독재의 맛에 관객도 중독된다!

인승일

2019.04.20

489

[이전] [6][7]8[9][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