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느님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315)

 

성경
집회서 9:10~18

대인관계
옛 친구를 버리지 말아라.
새로 사귄 친구는 옛 친구만 못하다.
새 친구는 새 술과 같으니,
묵은 술이라야 제 맛이 난다.
악인의 성공을 부러워하지 말아라.
그의 말로가 어떠할 것인지를 너는 모른다.
악인들이 즐기는 것을 좋아하지 말아라.
그들이 죽기 전에 반드시 벌받으리라는 것을 알아 두어라.
너를 죽일 권한을 가진 세도가를 멀리하여라.
그러면 그의 손에 죽을 염려가 없다.
만일 그에게 가까이 가게 되거든 네 몸을 사려라.
자칫하면 그가 네 목숨을 앗아 갈지도 모른다.
너는 함정 가운데를 걷고 있으며
적이 노리는 성벽 위를 걷는 것과 같다.
될 수 있는 대로 이웃과 잘 어울리고
현명한 사람들과 의견을 나눠라.
교양있는 사람들과 즐겨 이야기하되
지극히 높으신 분의 율법에 관해서 말을 나눠라.
의로운 사람들과 함께 식사를 하고
주님 두려워하는 것을 자랑으로 삼아라.
공예가는 그 솜씨로 칭찬을 받고
민중의 지도자는 그의 말로 명성을 얻는다.
빈말하는 사람은 따돌림을 받고
수다스러운 사람은 미움을 산다.


"하느님이 보우(保佑)하사 우리나라 만세(萬歲)" (애국가)


진리는 반드시 따르는 자가 있고 정의는 반드시 이루는 날이 있다. 죽더라도 거짓이 없어라. (도산 안창호)

 

"나는 상대에 도움되는 일만 한다." (가훈)
 
"언제나 착한 마음으로 웃으며 즐기자."

 
정우철.  


 

 No.

Title

Name

Date

Hit

2356

합포동인회 월차 인문강좌 5백회

김형국

2019.10.03

1145

2355

공포 심리학(Fear Psychology) (2)

김정휘

2019.12.25

62

2354

공포 심리학(Fear Psychology)

김정휘

2019.12.18

67

2353

한국 사회의 문제점 : 헝그리(hungry) 사회에서 앵그리(angry) 사회로

김정휘

2019.12.11

110

2352

한국 사회의 전반적인 안전 수준 : 한국인은 오늘과 내일의 삶이 불안하다(2)

김정휘

2019.12.04

98

2351

한국 사회의 전반적인 안전 수준 : 한국인은 오늘과 내일의 삶이 불안하다

김정휘

2019.11.27

120

2350

학교가 존재하는 이유(2)

김정휘

2019.11.20

126

2349

학교가 존재하는 이유

김정휘

2019.11.13

139

2348

김옥길(金玉吉) 총장님(2)

김정휘

2019.11.06

143

2347

김옥길(金玉吉) 총장님

김정휘

2019.10.30

190

2346

한국도 고령화 사회(ageing society)로 진입했다

김정휘

2019.10.23

185

2345

교육과 수명의 유관성(有關性) (2)

김정휘

2019.10.16

196

[이전] 11[12][13][14][15]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