숑크(紅) 타반(五) 톨로고이(頭)와 ‘오녀산성’ 상상계[1]

 



정치 감각이 빼어난 한국의 한 정치 지도자가 근래에 트인 마당에서 정적의목덜미를 틀어쥐고 실권을 쟁취해내겠다고 선언한 적이 있다.그는 그렇게 성취해냈고 시원겨레역사-Choson유목제국사의 숨통을 티워내는 상징적인 일대 역사복원 작업을 나름대로 원초적으로 감행했다고 본다.나는 너무나 어설프게도그 시원역사의 목덜미를 틀어쥐고 있는 게 이른바 이웃 신진 열강들이고 그들이 틀어쥔 한(韓)겨레사의 한겨레 시원유목태반사-Chaatang Choson사 목덜미가 숑크 타반 톨로고이(紅五頭:붉은 다섯 고개;1999년 8월 부이르호반 스텝 거주 현지답사 시에 이곳이 고향인 다구르족 『몽골비사』연구자 아아르다잡 교수에게서 수집)라고 나름 간주하고 있다.


[그림]좌상은 BC4~5C경 호눈선원(呼嫩鮮原:HoNun sopka & steppe)에서 기원起源)한 동북아시아 스키타이 기마 양유목혁명의 주도 주체인 짐승 숫수달 예(濊)와 산달 맥(貊)이고 한(汗: 나무꾼의 ‘꾼’-Hun<사람>)은  이들의 역사적 흐름을 운용하면서 유목제국의 기원을 주도한 주체인 북방유목몽골로이드[사람] 추정.우측 석인상(Huncholoo)은 지금 몽골국립민족박물관 입구 정면에 전시돼 있는 그 총괄적인 주도자 Goolikhan[동명성왕;코리안들의 관람 편의를 위해 몽골국립박물관 당국(당시 A.Ochir관장)이 특별히 배려한 것이라고 한다].중앙의 부이르호반 할힌골(Qalqyn Gol:紇升骨;忽本=卒本:渾? 추정) 항공촬영 사진은 울란바토르 소재 일본인력개발센터가2009년 7월에 할힌골 전투 70주년 국제학술회의시에 제공한 것을 도 바야르 교수의 고올리칸 석인상 현지촬영 작품을 첨부해 사진꾸미기 한 것이다.[그림]은<blog.daum.net/chuchaehyok>과 chuchaehyok.com 에 실려 있다.

몽골국의 Goolikhan[Хор: 활집(箭筒)과 유관]이든 내몽골의 Nomonkhan[Нум: 활(弓)과 유관]이든 백발백중의 명사수(Tumen)를 상징하는 동명성왕의 Tumenkhan(東明王)이든 ,활(弓)과 직관돼 있는 궁왕(弓王)임엔 틀림이 없다[1990년 5월 단국대 서울캠퍼스 객원교수실에서 베 수미야바아타르 교수에게 처음 관계 사료들을 기별 받음].이를 관람하면서 이에 이어 오녀산성을 첫도읍지로 세운 고구려태조의 위용을 떠올려본 한국인들은 과연 몇이나 있을지...? 

더군다나 그 장엄한 Goolikhan Huncholoo가 바로 유명한 부이르(Buyir: 濊 =숫수달:夫餘?)호반 할힌골 스텝 숑크(紅) 타반(五)톨로고이(頭:고개)-물가‘홍오두(紅五頭)고개’에 우뚝 서있는가 하면,동명성왕이 세운 고구려(Gooli)의 첫 도읍지가 랴오닝 성(遼寧省) 환런 현(桓仁縣) 혼강(渾江)변 오녀산 오녀산성(五女山城)에 비정되고 있지 않은가? 

부이르호반 흘승골성은 바로 흘승골(紇升骨:Qalqyn Gol=忽本:卒本?江=‘弓江’: 渾江?)언저리에 유적지를 남기고 있고 강 건너편에는 어마어마하게 드넓은 고올리 수전논벼농장 터가 지금도 유물과 함께 엄존하고 있으며 고려과高麗果:覆盆子)도 있고 선족(鮮族;당시 현지에선 조선도 한국도 없고 코리안은 죄다 ‘선족’이라고만 알 뿐이었다)의 조상제사터명 Gaxiandong (嘎仙洞) 의 주인공 구세주격인 가셴(嘎仙:Gaxian)이라는 이름을 가진 민족영웅의본족이 바로 오룬춘(鄂倫春:Oroqen)인데,그게  본래는 Qoroqen-코리(槁離:Qori)라고 언어학적으로 검증하고 있는 시미즈기요시(Shimizu kiyoshi:淸水起佳;비엔나대학 정년퇴임.최근 작고)교수까지 있다.

호눈선원~랴오닝 성이 거리가 얼만데 그런 헷갈리는 얘길 하느냐고 하기 싶상이다.농경 한족(漢族)에게 유목태반사(Chaatang Choson史)의 목덜미를 한동안 잔뜩 휘어 잡히고 있어 그럴 뿐이지 다싱안링 동남부를 타고 몽골스텝과만주중앙평야 사이 다싱안링 동남부로 본래 초전자(草甸子)초원~이끼의 길Lichen Road:蘚路)이 열려 있어 북위 탁발선비(拓跋鮮卑)영도자 선조들이 순록도 타고 말도 갈아타고 오가며 중원을 경략한 일대 위업을 알기만 한다면야 그게 뭐가 대순가? ‘시원유목개념 망각(또는 무지)’이,조족(朝族:Cho tribe)~맥족인 환인 환웅-치우나 조족~맥족과 선족(鮮族: Son~Soyon tribe)~예족의 교차·혼융으로 뵈는 단군(Tatar khan?)의 역사 같은 이시대시원한겨레사 이야기 담론 펴기의 제일 치명적인 걸림돌인데도...! 


chuchaehyok.com 월요역사칼럼,<blog.daum.net/chuchaehyok> 2018.8.20(월)


 

 No.

Title

Name

Date

Hit

2126

미술관 전시장으로 들어온 하얀색 소변기

이성순

2019.01.15

510

2125

초·중·고 ‘생활기록부’와 지금의 나

주채혁

2019.01.14

451

2124

370. 극한직업이란 것이 얼마나 힘든 건데, 뭐 이렇게 엉뚱한 극한직업이 다 있담?

인승일

2019.01.12

485

2123

죽어야 크게 산다

여상환

2019.01.11

228

2122

하느님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319)

정우철

2019.01.13

289

2121

[최기영의 세상이야기]349.지록위마(指鹿爲馬), 천하통일을 이룬 진(秦) 15년 만에 멸

최기영

2019.01.10

405

2120

세대(世代, generation)별 차이와 특성(63)

김정휘

2019.01.09

474

2119

새해를 미술관 나들이로 시작합니다

이성순

2019.01.08

552

2118

Tannu Tuva 보드마마는 Choson裔를 부른다!

주채혁

2019.01.07

409

2117

369. 러시아 해군 북부함대의 핵잠수함 쿠르스크 침몰... 생존자 23명의 최후는?

인승일

2019.01.05

9300

2116

큰 그릇 만들기

여상환

2019.01.04

328

2115

하느님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318)

정우철

2019.01.06

362

[이전] [1][2][3]4[5]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