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여름의 꿈을 미술관에서

 

시원하고 그리고 품격 있게 여름을 보낼 수 있는 방법이 있다.

무더위가 기승을 부리며 거기에 열대야까지 겹쳐 좀 체로 잠을 이룰 수가 없는 긴 여름이 계속되고 있다. 공항터미널, 기차역사와 시외버스터미널은 국내외로 떠나는 여행객으로 붐빈다. 이럴 때 최첨단 시설과 냉방을 갖춘 박물관이나 미술관을 찾아 조용하고 여유롭게 그리고 우아하고 품격 있게 시원한 여름을 보내면 어떨까?

지하철로 이동 거리가 좋은 미술관이나 박물관을 몇 군데로 나누어서 찾아나서 본다.

1. 시청 앞 ‘서울시립미술관 서소문본관’ (영원한 니르시시그트, 천경자 / 주고받는 모 서리_오종의 공간프로젝트/ 보이스리스-일곱바다를 비추는 별/ SeMA 개관30주년기념 전<디지털 프롬나드> 등.

2. 광화문 ‘국립민속박물관’ (‘세대를 넘어 수제화 장인’/ 소금_빛깔, 맛깔/ 신화속 동물 이야 기), ‘국립현대 미술관 서울관’ ( MMCA 스페셜 투어를 택하면 각자 필요 한 전시 안내를 받을 수 있다). 그리고 시간이 된다면 건너편의 ‘갤러리 현대’ (민화, 현대를 만나다)

3. 용산 ‘국립중앙박물관’ (세 부처의 모임- 상주 용흥사 괘불/ 칸의 제국 몽골 특별전/ 황금문명 엘도라도- 신비의 보물을 찾아서 특별전/ 지도예찬- 조선지도 500년, 공간·시 간·인간의 이야기), ‘국립한글박물관’ (나는 몸이로소이다 / 소장자료 상설전시)

4. 한남동 ‘삼성미술관 리움’ (상설전시 ‘시대교감’ 과 ‘동서교감’), ‘D 뮤지엄’ (Wheater: 오늘, 당신의 날씨는 어떤가요?), 현대카드 Storage(Erwin Wurm: One Minute Forever)

5. 서초동 예술의 전당 ‘한가람 미술관’( ‘니키드 생팔‘展, ’샤갈-러브 앤 라이프’, ‘시카이마 -코토展-<별의 소리> 부터<너의 이름은 까지>’, ‘디자인 미술관’ (양정은展), ‘서예박물관’

6. 잠실 ‘롯데 뮤지엄’(알렉스 카츠, 아름다운 그대에게, ‘소마미술관’(‘일부러 불편하게’, Into Drawing’), ‘한성 백제박물관’, ‘한미 사진미술관’(Nature As a Playground)

7. 지하철 4호선 방향 ‘DDP’ (동대문 디자인플라자) ‘장승업x 취하선 특별전: 조선 최후 의 거장’, 아드만 애니메이션 전시: 월레스 & 그로밋과 친구들‘) 외에도 디자인시장 이 나 체험장 등 하루를 보낼 수 있는 곳이다. 그리고는 동숭동 ‘아르코미술관’( ‘신미경 –사 라지고도 존재하는’)을 관람 한 후 ‘북 서울 시립미술관’을 찾을 수 있다.

그 외에도 관심있는 미술관이나 박물관 홈페이지에 들어가 보면 자세한 정보가 있고, 늦은 저녁까지 관람 할 수 있는 날도 있으며, 문화가 있는 날 특별 공연도 있다. 우리나라의 격조 높은 문화를 느낄 수 있는 박물관이나 미술관은 대부분 무료이고 지하철이 연결되는 곳이니 자동차가 없는 홀가분함과 자유로움을 만끽 할 수 있다.

그림과 가까이하면서 더운 여름만큼 마음도 따뜻해졌으면 좋겠다.


이 성 순


 

 No.

Title

Name

Date

Hit

2159

세대(世代, generation)별 차이와 특성(69)

김정휘

2019.02.20

244

2158

삼일운동 100주년 문화의 영웅 ‘간송 특별전’

이성순

2019.02.19

263

2157

권영순 초대몽골대사와 다리강가 고올리돌각담 발굴 유적지 초탐

주채혁

2019.02.18

341

2156

375. 거대 조직이 내 아들을 죽였다고? 복수에는 자비가 없다!

인승일

2019.02.16

460

2155

연수원 앞길

여상환

2019.02.15

169

2154

하느님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324)

정우철

2019.02.17

233

2153

[최기영의 세상이야기]354.춘래불사춘(春來不似春), 봄이 왔으나 봄이 봄답지가 않다

최기영

2019.02.14

487

2152

세대(世代, generation)별 차이와 특성(68)

김정휘

2019.02.13

316

2151

1100년 만에 처음 해인사 밖으로 나온 초상조각

이성순

2019.02.12

400

2150

서산공원 ‘유목가축 순록우리’ 실험- 모진 鮮의 蘚味 집착과 팍스 몽골리카

주채혁

2019.02.11

411

2149

374. 나는 풋풋한 사랑을 꿈꿨는데, 목숨을 걸고 도망치는 신세가 되었다!

인승일

2019.02.09

469

2148

미도파 앞의 택시 타기

여상환

2019.02.08

165

[이전] 1[2][3][4][5]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