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산성과 능력곡선-1

 

신바람 나지 않는 무기력하고 불안정한 조직풍토에서는 개인 능력이 더 이상 계속 신장될 수 없으며 생산성이 향상될 수도 없다. 그 원인은 의욕의 저하다. 무엇보다도 ‘일할 기분’이 나는 마음으로 돌려놓는 방법이 필요하다. 그 방법을 논하기에 앞서 우선 일할 의욕(Willingness, Motivation)과 능력(Ability), 생산성과의 연관성을 또 다른 측면에서 좀 더 관찰해 보기로 하자.
일반적으로 일할 의욕이 높으면 능력신장은 물론 생산성도 향상 된다고 할 수 있다. 그러나 종업원의 능력이 높다고 반드시 생산성이 향상되는 것은 아니다. 결과적으로 이 일할 의욕이 중요하다는 의미다. 일할 의욕과 능력의 높낮음은 상호 비례한다. 어떤 일에 대한 강한 자심감이나 동기가 생기면 그 주어진 과업수행에 필요한 지식이나 기능의 습득 속도가 빨라질 수 있고, 많은 경험들도 빠뜨리지 않고 축적시킬 수 있기 때문이다.
일하고자 하는 의욕이 높다는 것은 단순히 하라는 것이니까 하자, 시키는 대로만 하자 하는 수동적 자세가 아니라 아주 적극적이고 능동적인 자세가 된다는 뜻이다. 즉, 신바람 나게 한다는 것은 적극적으로 일할 의욕을 갖게 한다는 것이다. 그런데 이 일하고자 하는 의욕과 능력은 조직 내의 많은 외적 상황들에 부딪쳐 수시로 변화를 일으키게 되며, 생산성도 불규칙한 작은 굴곡현상이 수없이 일어나게 된다. 따라서 관리자들은 부하의 일하고자 하는 의욕과 능력의 정도를 제일 먼저 파악해야 하는 것이 중요하다. 부하의 의욕과 능력의 정도를 어떤 식으로 파악할 것인가? 미국의 허시(Paul Hersey) 박사는 이것을 부하의 레디니스(Readyness)라고 부르며, 레디니스의 수준은 과업에 대한 의욕과 능력의 여러 가지 짝짓기(組合)에 의해 아주 높은 것에서 낮은 것까지 네가지의 유형으로 파악하고 있다.
레디니스의 네 개의 레벨을 파악하는 것은, 리더십을 효과적으로 발휘하기 위해 무척 중요하다. 레디니스의 레벨을 이해하면, 어떤 리더십 스타일이 가장 알맞은 지를 결정하는데 도움이 되기 때문이다.

그러면 일하고자 하는 의욕이 왜 수시로 작은 굴곡현상이 일어날 수 있는 것인가? 이것을 알아야만 능력신장의 폭을 더욱 크게 그리고 그 포화점을 더욱 멀리 나타나게 할 수 있고 생산성 향상도 가능하다. 일라고자 하는 의욕이 굴곡현상 없이 안정되어 있으면 능력곡선의 굴곡현상도 일어나지 않기 때문이다.
일하고자 하는 의욕의 굴곡현상은 조직으로부터의 여러 가지 압력에 의해 발생하는 각 개인의 마음에 와닿는 불안감의 정도에 따라 나타나게 된다. 이 불안감의 정도는 자기에게 요구되는 조직의 목표, 평가, 보상 등 제반제도의 엄격성여부, 상사와의 인간관계 등에 따른 차이에서 생긴다. 개인이 가진 불안감의 정도에 따라 종업원의 의욕, 능력의 양이 달라져 결과적으로 생산성의 높낮음으로 나타나게 된다. 앞에서 언급한 무사안일주의, 이기주의, 보신주의 풍토도 이러한 불안감의 정도에 따라 나타난 신바람 나지 않는 경우로 해석해야 될 것이다.

여상환


 

 No.

Title

Name

Date

Hit

2049

‘현무’의 기원지, Qalqin Gol(忽升骨) 고올리칸 거북모양 돌묻이 무덤

주채혁

2018.10.22

255

2048

하느님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307)

정우철

2018.10.21

182

2047

358. 듣지 못하고 말하지 못해도 이루어지는 수화/手話 사랑... <聽說>

인승일

2018.10.20

412

2046

나는 누구이며, 너는 누구인가?-1

여상환

2018.10.19

137

2045

[최기영의 세상이야기]342.공자의 정명론을 행하면 밝은 세상이 만들어진다

최기영

2018.10.18

491

2044

세대(世代, generation)별 차이와 특성(52)

김정휘

2018.10.17

327

2043

한국추상미술의 리더 유희영의 ‘색면추상’

이성순

2018.10.16

363

2042

하느님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306)

정우철

2018.10.14

383

2041

바이칼 호의 현무(玄武), 부르칸 바위(不咸岩) -생명의 뿌리

주채혁

2018.10.15

436

2040

357. 내가 ‘닐 암스트롱’이 된 듯 우주비행 훈련에서 달 착륙까지 체험(?)했다!

인승일

2018.10.13

306

2039

역사의 허(虛)와 실(實)-3

여상환

2018.10.12

112

2038

[최기영의 세상이야기]341.훈민정음, 백성을 가르치는 바른 소리

최기영

2018.10.11

359

[이전] 1[2][3][4][5]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