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느님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268)

 


- Lev Nikolaevich Tolstoy

삶의 작은 부분을 바꾸면
우리의 인생이 완전히 달라질 것이라는 생각은
어린아이나 하는 것이다.
그것은 카펫에 앉아 끄트머리를 잡아당기면
하늘 높이 날아오를 수 있다는 생각과 같다.

무언가를 제대로 하려면 그 방법을 알아야 한다.
어떤 일이든 마찬가지다.

우리가 원하는 삶을 살려면
어떻게 해야 하는지 알아야 한다.

우리는 모두 희망하는 일을 이루고 싶어 한다.
하지만 그러면서도 우리 안에 있는
영혼이 인도하는 길은 걷지 않으려고 한다.

해설.
"알아야 잘 산다."는 뜻입니다.


"하느님이 보우(保佑)하사 우리나라 만세(萬歲)" (애국가)

진리는 반드시 따르는 자가 있고
정의는 반드시 이루는 날이 있다.
죽더라도 거짓이 없어라. (도산 안창호)


"나는 상대에 도움되는 일만 한다." (가훈)

"언제나 착한 마음으로 웃으며 즐기자."


정우철.


 

 No.

Title

Name

Date

Hit

1922

인본 중심의 정신세계

여상환

2018.06.01

209

1921

[최기영의 세상이야기]329.죽음 앞에서도 당당히 읊었던 ‘육신애상가(六臣哀傷歌)’

최기영

2018.05.31

482

1920

세대(世代, generation)별 차이와 특성(38)

김정휘

2018.05.30

517

1919

소금_ 시각, 미각, 촉각이 어우러진 융복합전시

이성순

2018.05.29

546

1918

Zhoson(朝鮮)-‘夕鮮(석선)’, Choson(朝鮮)-Chaatang(순록유목민)!

주채혁

2018.5.28

597

1917

하느님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286)

정우철

2018.05.27

468

1916

337. 분명히 뜨겁고 아름다운 사랑이었다... 비자 체류기간을 넘기기 전까지는...

인승일

2018.05.26

413

1915

망아몰입의 심층구조

여상환

2018.05.85

178

1914

[최기영의 세상이야기]328.서애(西厓)유성룡을 배출한 조선 최고의 길지, 하회

최기영

2018.05.24

535

1913

세대(世代, generation)별 차이와 특성(37)

김정휘

2018.05.23

196

1912

“나가려거든 먼저 나를 밟고 나가라”

이성순

2018.05.22

863

1911

무지개 모닝캄 Zhoson인가 “차탕 Choson”인가, 단재 고혼 넋두리[5]᠍

주채혁

2018.5.21

623

[이전] [1][2][3][4]5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