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느님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266)

 

안전한 길을 가라

무슨 일을 하든 그 일에 관해서 잘 모르는 경우에는
안전한 길에서 절대로 벗어나지 말라.
그러면 능숙함으로 존경 받지는 못해도,
일을 확실히 해낸다는 평가는 받을 것이다. 반면에, 숙련된 사람은
그 일에 뛰어들어 자기가 원하는 대로 행동할 수 있다.
잘 알지도 못하면서 위험을 무릅쓰는 것은
파멸을 자초하는 짓이나 다름이 없다.
전문가의 뒤를 따라가라. 그가 먼저 걸어간 길을
당신이 뒤따라 갈 수 있기 때문이다.
지식이 빈약한 사람은 모든 사람이 걸어가는 큰길을
걸어가지 않으면 안 된다.
지식이 많든 적든, 어떠한 경우에도 안전성을 택하는 것이
독자성을 추구하는 것보다 더 영리한 법이다.
- Balthasar Gracian.


"하느님이 보우(保佑)하사 우리나라 만세(萬歲)" (애국가)

진리는 반드시 따르는 자가 있고
정의는 반드시 이루는 날이 있다.
죽더라도 거짓이 없어라. (도산 안창호)

"나는 상대에 도움되는 일만 한다." (가훈)

"언제나 착한 마음으로 웃으며 즐기자."

정우철.


 

 No.

Title

Name

Date

Hit

1878

♛기자(箕子)는 “Caesar-居西干”[부리아드 학계 통설]

주채혁

2018.4.16

691

1877

하느님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280)

정우철

2018.04.15

276

1876

331. 서로 증오와 복수심을 품은 채, 함께 떠나는 목숨 건 여정 1,000마일...

인승일

2018.04.14

450

1875

정신이 물질의 노예가 되어

여상환

2018.04.13

220

1874

[최기영의 세상이야기]323.조선 500년 역사 속의 폭군 - 2

최기영

2018.04.12

501

1873

세대(世代, generation)별 차이와 특성(32)

김정휘

2018.04.11

668

1872

‘웅수 시니어아카데미‘를 아십니까?

이성순

2018.04.10

623

1871

한류춤 “추임새”가 망한(亡漢) 몽령(蒙領)대원(大元)제국기에만!

주채혁

2018.4.9

664

1870

하느님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279)

정우철

2018.04.08

320

1869

330. 전쟁터에서 잃은 얼굴을 마스크로 감추고, 남은 인생도 가리려는 애절한 삶!

인승일

2018.04.07

492

1868

자기화(自己化) 능력

여상환

2018.04.06

293

1867

[최기영의 세상이야기]322.조선 500년 역사 속의 폭군

최기영

2018.04.05

636

[이전] [1][2][3]4[5]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