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느님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260)

 

적게 바랄수록 더 행복하다
- Lev Nikolaevich Tolstoy

우리 육체를 어떻게 다뤄야 할지는
동물에게서 배울 수 있다.
육체가 원하는 것이 충족되면
동물은 곧 만족하고 조용해진다.
하지만 인간은
충분히 만족하는 법이 없다.
더 큰 만족을 위해
또 다른 복잡한 음식을 만들어낸다.

고대 그리스의 현자인 피타고라스는
고기를 먹지 않았다.
자기가 고기를 안 먹는 것보다는
씨앗, 콩, 과일, 야채로
충분히 배를 채운 사람들이
왜 위험을 무릅쓰고 사냥을 나가서
동물을 잡아 죽이는지가
더 놀랍다고 말했다.

"하느님이 보우(保佑)하사 우리나라 만세(萬歲)" (애국가)

진리는 반드시 따르는 자가 있고
정의는 반드시 이루는 날이 있다.
죽더라도 거짓이 없어라. (도산 안창호)

"나는 상대에 도움되는 일만 한다." (가훈)

"언제나 착한 마음으로 웃으며 즐기자."

정우철.


 

 No.

Title

Name

Date

Hit

1994

하느님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298)

정우철

2018.08.19

61

1993

숑크(紅) 타반(五) 톨로고이(頭)와 ‘오녀산성’ 상상계[1]

주채혁

2018.8.20

265

1992

349. 뼛속까지 녹여버린 폭염을 단번에 날려버릴 100톤급 ‘메가로돈’과의 한판승!

인승일

2018.08.18

342

1991

리더의 신바람 박자

여상환

2018.08.17

136

1990

[최기영의 세상이야기]336.가정맹어호, 가혹한 정치는 호랑이보다 더 무섭다

최기영

2018.08.16

346

1989

세대(世代, generation)별 차이와 특성(46)

김정휘

2018.08.15

253

1988

민화, 현대를 만나다: 조선시대 꽃그림

이성순

2018.08.14

571

1987

붉은 버들강아지 장식 예수 아이콘-바이칼 호반 딸찌박물관

주채혁

2018.8.13

628

1986

하느님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297)

정우철

2018.08.12

227

1985

348. 내가 살인현장을 보았는데, 그 살인범이 나를 보고 말았다! - <목격자>

인승일

2018.08.11

360

1984

생산성과 능력곡선-2

여상환

2018.08.10

115

1983

한여름의 꿈을 미술관에서

이성순

2018.8.7

861

[이전] 1[2][3][4][5]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