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느님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512)

 

하느님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512)

 

삶 그대로
- Lev Nikolaevich Tolstoy

우리가 삶에서 부자가 되고 즐거움을 얻고
남과 논쟁하는데 들이는 시간의
아주 작은 부분이라도
내면의 자아를 살찌우고
양심을 따르는데 사용한다면
세상의 모든 악은 사라지리라.

사랑하는 이가 저지른 나쁜 일에 대해
말하거나 불평하지 말라.
다른 사람들이 이웃을 흉보고 비판하거든
그 말은 무시하라.
다른 사람을 덜 심판할수록
자기 스스로에게는 좋다.

삶을 더 좋은 것으로 만들 수는 없다.
삶은 그 자체로 
이미 좋은 것이기 때문이다.

해설. 
남의 일에 아랑곳하지 말고 자신의 마음을 잘 다스려 
남을 탓하지 말라는 뜻입니다. 

아랑곳: 남의 일에 나서서 알려고 들거나 간섭하는 짓.

잠언 17장 9절
남을 흉보면 의가 상하지만 남의 허물을 감싸주면 사랑이 돌아온다.

잠언 17장 4절
나쁜 사람은 심술궂은 소리에 솔깃하고 
거짓말쟁이는 모함하는 말에 귀를 기울인다.

"하느님이 보우(保佑)하사 우리나라 만세(萬歲)" (애국가)

진리는 반드시 따르는 자가 있고
정의는 반드시 이루는 날이 있다. 
죽더라도 거짓이 없어라. (도산 안창호)

"나는 상대에 도움되는 일만 한다." (가훈)
   
"언제나 착한 마음으로 웃으며 즐기자."

정우철.

      

(2017. 9. 24.)


 

 No.

Title

Name

Date

Hit

3324

이 생각 저 생각 (130) 천리구 27

최 명

2022.10.17

5699

3323

510. 김동길 박사님, 존경합니다! 감사합니다!! 그리고 사랑합니다!!!

인승일

2022.10.16

272

3322

東吉 선생님 영전에 드립니다

여상환

2022.10.12

1574

3321

김동길 칼럼 ‘새로운 이야기들’을 마치며

이성순

2022.10.11

1455

3320

이 생각 저 생각 (129) 산남 김동길 선생과 나

최 명

2022.10.10

2734

3319

(마지막 글) 자유민주 한국제단에 일신을 건 망백(望百)

김형국

2022.10.06

3229

3318

우리는 어디로 가고 있는 것일까? 최우람 ‘작은 방주’전

이성순

2022.10.04

2233

3317

이 생각 저 생각 (128) 천리구 25

최 명

2022.10.03

1697

3316

하느님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513)

정우철

2022.10.02

557

3315

6⦁25전쟁 전야(김병기 화백 일대 19)

김형국

2022.09.29

2004

3314

나라 밖 문화재의 여정

이성순

2022.09.27

833

3313

이 생각 저 생각 (127) 천리구 24

최 명

2022.09.26

1648

[이전] 1[2][3][4][5]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