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느님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490)

 

하느님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490)

지금 있는 곳이 고향
- Lev Nikolaevich Tolstoy

어둠이 없다면 빛을 모를 것이다.
마찬가지로 악이 없다면
미덕이나 정의도 몰랐을 것이다.

세상에는 악이 넘친다.
사람들이 선한 행동을 하지 않아서라기보다는
하지 말아야 할 일에 매달리기 때문이다.

우리는 육체에 고통과 불편을 가져오는 것을
악이라 부른다.
하지만 인생은 영혼을 육체로부터
자유롭게 하는 과정이다.
따라서 삶을 영적 경험으로 이해하는 자에게는
악이란 존재하지 않는다.

현명한 사람에게는 현재 있는 곳이 곧 고향이다.
어디서든 자기 내면,
영혼에서 행복을 찾을 수 있기 때문이다.


해설. 
영혼을 육체로부터 자유롭게, 
육체가 원하는 악행(하지 말아야 할 일, 술, 담배, 마약)을 하지 말고 
영혼(마음, 정신)을 잘 다스려 
선한 일(육체와 영혼에 좋고 남에게 도움이 되는 일)만 하여 
행복하게 살라는 뜻입니다.

"하느님이 보우(保佑)하사 우리나라 만세(萬歲)" (애국가)

진리는 반드시 따르는 자가 있고
정의는 반드시 이루는 날이 있다. 
죽더라도 거짓이 없어라. (도산 안창호)

"나는 상대에 도움되는 일만 한다." (가훈)

"언제나 착한 마음으로 웃으며 즐기자."

정우철.

(2017. 4. 23.)


 

 No.

Title

Name

Date

Hit

3228

하느님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493)

정우철

2022.05.15

665

3227

지하시인의 타계(박경리 이야기 낙수 3)

김형국

2022.05.12

2187

3226

네 재산을 쓰라 - 무재 칠시(無財七施)의 회상 -1

여상환

2022.05.11

642

3225

‘천사 섬’에 사는 ‘천사 청년’

이성순

2022.05.10

1078

3224

이 생각 저 생각 (107) 천리구 4

최명

2022.05.09

1716

3223

하느님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492)

정우철

2022.05.08

682

3222

박경리⦁김영주 모녀의 유방암 투병(박경리 이야기 낙수 2)

김형국

2022.05.05

2157

3221

어떻게 살아야하나, New start의 재해석-3

여상환

2022.05.04

658

3220

작은 예배당이 있는 ‘순례자의 섬’

이성순

2022.05.03

1042

3219

이 생각 저 생각 (106) 천리구 3

최명

2022.05.02

1726

3218

하느님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491)

정우철

2022.05.01

713

3217

문화관⦁문학관⦁기념관(박경리 이야기 낙수 1)

김형국

2022.04.28

2077

[이전] [6][7][8]9[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