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른세대 세 여성작가들의 이야기 ‘IMA PICKS 2021’

 

각기 다른 세대를 살아온 여성작가 3인의 시선을 통해 우리가 마주한 오늘의 세계를 탐색하는 'IMA PICKS 2021'(2021.11.19.~2022. 2. 6)전시가 동아일보 일민미술관에서 열리고 있다.

 

'IMA Picks'는 일민미술관(Ilmin Museum of Art's)의 영문 앞 글자를 딴 IMA와 함께, 국내외 미술 현장에서 지금 새롭게 주목할 작가 3인을 선정해 개인전을 개최하고 예술가가 시대를 읽는 상이한 방식을 살피는 일민미술관의 기획 전시다.

 

‘IMA Picks 2021’은 이은새(1987),홍승혜(1959), 윤석남(1939)을 초대해 이들의 작품 속에 체화된 조형성을 되짚으며 각기 다른 세대를 경험해 온 여성작가 3인의 시선을 경유해 우리가 마주한 오늘의 세계를 새롭게 탐색하고, 세대를 초월해 의식적 또는 무의식적으로 이들이 구사해 온 동시대의 감각을 공유한다. 이번 전시에서 세 작가 모두 이전 작업의 방향성과는 달리 새로운 작품을 선보인다.

 

세 작가는 공통적으로 회화적 평면의 원리를 근간으로 삼아 입체와 설치, 때로는 관계나 시간의 성질에 기댄 조형을 자유롭게 응용한다. 회화적 상상력에 의한 오브제의 활용, 디자인 혹은 건축 구조의 도입, 디지털 미디어와 퍼포먼스로의 매체 확장, 가변성을 띤 협업, 재료가 가진 효과에 따른 장르의 재편성 등으로 표현한다.

 

1층 디어 마이 헤잍-엔젤-(DEAR MY HATE - ANGEL - GOD)‘- 이번 전시에서는 이제껏 선보였던 회화 작품, 이전과는 달리 PET 필름, 쇠 평면과 같은 이질적인 재료를 캔버스에 견주어 활용한 작품을 새롭게 선보인다. 전시장 곳곳에 세워진 잘라낸 형태의 은색 철판은 이번 전시의 하이라이트라다. 작품은 조각 작품이 아닌 또 다른 회화, ‘그리기의 또 다른 작업이며, 다른 재료를 사용한 과감한 시도다. 이제껏 작품을 벽에 걸어왔던 것과 달리 이번에는 벽이 아닌 공간의 형태로 땅 위에 세우고자 하였다라는 의도가 담겨있다.

 

2층 홍승혜 무대에 관하여(ON STAGE)’- 전시장을 들어서면 픽셀에 근거한 구조물과 장치, 공중에 매달린 기하학적인 모양의 인간의 모습과 그 옆에 나무로 만든 스툴들이 보인다. 홍승혜는 1997년 열린 국제갤러리 유기적 기하학을 시작으로 컴퓨터 픽셀에 기반해 실재 공간을 만들어내는 일에 깊은 관심을 쏟고 있다. 평면의 사각 픽셀을 유기적 단위로 응용함으로써 추상미술을 현실-장소에 개입시키는 방법을 모색하기도 한다. 원형 무대 위에 세워진 4점의 조각은 그의 제자이자 동료인 4명의 조각가가 빚은 자아 혹은 분신이다. 매주 토요일 오후1시 퍼포먼스 공연이 이루어진다.

 

3층 윤석남 소리 없이 외치다(CRYING OUT IN SILENCE)'-윤석남은 어머니와 딸에 대한 경험, 여성으로서 스스로를 자각하는 일로부터 시작하여 역사 속의 신여성이나 여성 동료들, 그리고 자신에 이르기까지 억압된 여성 주체를 한국 현대미술의 주요 장면 속에 소환해왔다. 이번 전시에서는 평면과 입체를 넘나들며 여성의 시선으로 확장한 작업의 여정을 한자리에서 선보인다. 미공개 드로잉과 자화상, 80년대 후반의 정치적인 상황을 나무틀에 그린 회화를 비롯하여, 캔버스를 완전히 이탈한 2000년대 이후의 작업과 이번 전시를 위해 특별히 새로 제작된 전신 채색화가 있다.

 

세대를 초월해 이들이 구사해 온 동시대적 감각을 느끼며 이를 통해 우리가 마주한 오늘의 세계를 탐색해본다.

 

이 성 순


 

 No.

Title

Name

Date

Hit

 ▶

다른세대 세 여성작가들의 이야기 ‘IMA PICKS 2021’

이성순

2021.11.30

109

3113

이 생각 저 생각 (84) 우도 37

최명

2021.11.29

1404

3112

하느님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469)

정우철

2021.11.28

440

3111

508. 7~80kg의 짐, 왕복 20km를 오가는 봇카/歩荷의 삶과 행복!

인승일

2021.11.27

328

3110

종교적 산책 83 (나의 하나님)

김동길

2021.11.26

1069

3109

예리한 감성의 사람, 정주영(박경리 85)

김형국

2021.11.25

1518

3108

다람쥐 산고(散藁)

여상환

2021.11.24

313

3107

21세기 신사임당을 기다리며

이성순

2021.11.23

502

3106

이 생각 저 생각 (83) 우도 36

최명

2021.11.22

1442

3105

하느님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468)

정우철

2021.11.21

493

3104

종교적 산책 82 (편견을 넘어 2)

김동길

2021.11.19

1430

3103

청계천 복원의 대모(代母)(박경리 84)

김형국

2021.11.18

1538

[이전] 1[2][3][4][5]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