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3(화) 내가 아베 신조라면 (470)

 

내가 아베 신조라면

일본 수상  아베 신조가 아래와 같은 담화문을 발표했다고 가정해 보자.

 

“1905년 을사조약이라고 일컫는 5조약이 체결되고 5년 뒤인 1910년에는 한일 합방이 인준된 것이 모두 내 책임입니다. 고종 황제에게 무슨 책임이 있습니까? 이완용에게 무슨 책임이 있습니까?” 모두가 제 탓입니다. 무단으로 행해진 총독 정치가 제 잘못이고, 3.1 운동을 탄압한 것도 제 잘못이었습니다.

 

1965년 한·일 국교 정상화를 이루었을 적에도 한국 국민과 상의하지 않고 일본이 지불해야할 배상금을 5억불로 책정한 것도 제 탓이고, 위안부 문제를 거론하지 않은 것도 제 잘못이고, 그 돈으로 한국 정부가 경제 발전에 매진하게 한 것도 제 잘못 입니다. 미쯔이, 미쯔비시 같은 일본의 대 기업을 통해 삼성이나 현대나 포항제철 같은 기업을 도와 세계 굴지의 기업으로 성장하는 일에 일조를 한 것도 제 잘못된 판단이었습니다.

 

한국이 독도는 우리 땅이라고 외치며 독도에 기지를 마련하였을 때에도 그 섬의 이름이 다께시마라고 주장하지 못한 것도 제 탓입니다. 소녀상을 여러 개 만드는 한국인의 입장을 이해하지 못하고 반감을 갖게 한 것도 제 잘못입니다. 백번 사죄를 하겠으니 죽을죄를 지은 저를 용서해 주십시오.”

 

아베 신조가 만일에 이런 말을 제 입으로 했다면 그 사람도 정신 나간 사람이 아닌가. ·일 합방이나 3.1 운동 때에는 태어나지도 않은 아베가 주제넘게 무슨 책임을 느낄 것인가. 아무래도 이 담화문은 수상하게 느낄 한국인이 많을 것이다.

 

김동길

Kimdonggill.com


 

 No.

Title

Name

Date

Hit

844

2020/07/07(화)미국의 몰락 6 - 민주주의가 어려운 까닭(788)

김동길

2020.07.07

1041

843

2020/07/06(월)구십이자술 23 (나의 영원한 스승, 함석헌 3)

김동길

2020.07.06

1091

842

2020/07/05(일)아이히만의 재판(787)

김동길

2020.07.05

1073

841

2020/07/04(토)미국의 몰락 5-미국이 다시 미국이 될 수 있을까(786)

김동길

2020.07.04

1175

840

2020/07/03(금) 미국의몰락 4-흑백분쟁에 가라앉는 미국(785)

김동길

2020.07.03

1155

839

2020/07/02(목) 미국의 몰락 3-흑인을 다 어찌할꼬(784)

김동길

2020.07.02

1203

838

2020/07/01(수) 미국의 몰락 2 - 피부 빛깔이 문제인가 (783)

김동길

2020.07.01

1200

837

2020/06/30(화) 미국의 몰락 1 (782)

김동길

2020.06.30

1241

836

2020/06/29(월) 구십이자술 22 (나의 영원한 스승, 함석헌 2 )

김동길

2020.06.29

1213

835

2020/06/28(일) 이제야 분명히 알았다 5 (781)

김동길

2020.06.28

1339

834

2020/06/27(토) 이제야 분명히 알았다 4 (780)

김동길

2020.06.27

1270

833

2020/06/26(금) 이제야 분명히 알았다 3 (779)

김동길

2020.06.26

1301

[이전] 1[2][3][4][5]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