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0(화)새로운 시대 1(1111)

 

새로운 시대 1

    모든 젊은 여성은 자기에게 접근하는 모든 젊은 남성을 경계해야 된다고 어른들은 가르쳐왔다. 젊은이에게는 물불을 가리지 않는 성급한 면이 있어서 불장난인 줄 알면서도 그 현실 속으로 뛰어들어가는 경향이 있기 때문이다. 그런 경향 탓에 인간은 역사적으로 수습하지 못 할 오를 많이 범하였고 그래도 참고 견디는 능력이 있어서 오늘 인류는 많은 행복을 누리고 있다고 할 수 있다.

    인간의 불같은 성적 욕망은 인류로 하여금 헤아릴 수 없이 많은 과오를 범하게 하였다. 원시사회로부터 자리 잡은 결혼이라는 제도는 조상들의 사회에 질서를 주는 유일한 뒷받침이었다. 원시시대뿐만 아니라 농경사회에서도 성적욕망의 단속은 그 사회의 존속을 위해 매우 필요한 것이어서 결혼이라는 제도 밖에서 성적 쾌락을 만끽하는 자는 이에 상응하는 처벌을 받을 수밖에 없었지만 우리들의 조상이 마련한 사회는 질서를 지키며 보다 많은 사람들의 행복을 위하여 스스로 자제할 줄 알았다.

    남녀의 관계를 정리 정돈할 수 있었던 것은 원시사회나 농경사회의 연장자들이 가진 지혜와 능력 때문이었다. 그들은 마침내 법을 만들어 인간관계에 질서를 부여해 나가게 된 것이다.

 

김동길

Kimdonggill.com

 

 No.

Title

Name

Date

Hit

1273

2021/09/09(목)사서 하는 고생(1154)

김동길

2021.09.09

1174

1272

2021/09/08(수)선진국이 되었다는데(1153)

김동길

2021.09.08

1146

1271

2021/09/07(화)법이 필요한 까닭 (1152)

김동길

2021.09.07

1144

1270

2021/09/06(월)구십이자술 84 (기도하는 개)

김동길

2021.09.06

1133

1269

2021/09/05(일)태극기를 위하여 3 (1151)

김동길

2021.09.05

1211

1268

2021/09/04(토)태극기를 위하여 2 (1150)

김동길

2021.09.04

1096

1267

2021/09/03(금)태극기를 위하여 1 (1149)

김동길

2021.09.03

1138

1266

2021/09/02(수) 아무리 옛날이 좋았다 해도 2 (1148)

김동길

2021.09.02

1150

1265

2021/09/01(수)아무리 옛날이 좋았다 해도 1 (1147)

김동길

2021.09.01

1142

1264

2021/08/31(화)자연의 생존 원리 2 (1146)

김동길

2021.08.31

1122

1263

2021/08/30(월)구십이자술 83 (사랑할 수 있는 특권)

김동길

2021.08.30

1154

1262

2021/08/29(일)자연의 생존 원리 1 (1145)

김동길

2021.08.29

1150

[이전] [1]2[3][4][5]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