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4/06(금) 금은보석이라고 하지만 (3628)

 

금과 은을 비교하면 금이 월등하게 비싸다는 시실을 모르는 사람이 없습니다. “돈이면 다 된다” 라는 말을 "황금만능"이라는 말로 대신 하기도 합니다. 금값이 올라가고 내려가고 하는 것이 때로는 어떤 지역의 경제 지표가 되기도 합니다. 그래서 황금에 눈이 어두운 사람들이 많은가 봅니다.

보석은 루비니 가넷이니 많은 종류들이 있지만 뭐니 뭐니 해도 보석의 여왕은 다이아몬드입니다. 세계에서 가장 크고, 가장 품질이 좋은 다이아몬드는 영국 왕실이 보유하고 있다고 하지만, 한때 엘리자베스 테일러의 목에도 엄청 비싼 다이아몬드 목걸이가 매달려 있었다고 들었습니다. 그러나 파티에 걸고 나가는 목걸이는 가짜이고 진짜는 위험해서 안방 금고에 감추어 두고 다녔다는 말도 있었습니다.

그러나 나이를 먹을 만큼 먹어 본 나는 인생에 있어서 가장 소중한 것은 금도 아니고, 은도 아니고, 그리고 다이아몬드도 아니라는 사실을 알고 있습니다. 세기의 미인 테일러가 죽은 후 그가 가지고 있던 보석들은 경매에 부처져서 이미 오래전에 다른 사람들의 손에 들어갔고 그로 인해 얻은 막대한 금액의 돈도 본인은 단 한 푼도 써 보지 못했습니다.

중상주의 시대에는 금은보화를 가장 많이 차지하고 있는 나라가 강대국이었기 때문에 그 시대에는 스페인이야말로 단연 세계의 최강국이었습니다. 지금은 영토가 넓은 나라들이 세계를 지배하고 있는 양상이 되었지만 이제는 땅이 아니라 정보가 오히려 강대국의 기준이 되고 있다고 들었습니다.

이 세상에서 누가 가장 행복한 사람이라고 생각하십니까? 비록 가진 것은 그다지 없어도 사랑하고 사랑 받으면서 마음의 평화를 누리는 것에 만족하는 그 사람이 가장 행복한 사람이라고 나는 믿습니다.

김동길
Kimdonggill.com

 

 No.

Title

Name

Date

Hit

3209

2018/04/30(월) 10년의 세월이 가고 (3652)

김동길

2018.04.30

53431

3208

2018/04/29(일) 남북은 어데로 가나? (3651)

김동길

2018.04.29

3069

3207

2018/04/28(토) 같은 낱말이지만 (3650)

김동길

2018.04.28

2601

3206

2018/04/27(금) 사과가 바나나가 될 수 없다 (3649)

김동길

2018.04.27

2879

3205

2018/04/26(목) 어쩔 수 없는 일을 (3648)

김동길

2018.04.26

2220

3204

2018/04/25(수) 감상주의로는 안 된다 (3647)

김동길

2018.04.25

2213

3203

2018/04/24(화) 꽃보다 아름다운 것도 있다 (3646)

김동길

2018.04.24

2071

3202

2018/04/23(월) 급격하게 변하는 세상 (3645)

김동길

2018.04.23

2200

3201

2018/04/22(일) 세상이 냉랭한 까닭 (3644)

김동길

2018.04.22

2132

3200

2018/04/21(토) 그런 날들도 있었는데 (3643)

김동길

2018.04.21

1964

3199

2018/04/20(금) 낙환들 꽃이 아니랴 (3642)

김동길

2018.04.20

2176

3198

2018/04/19(목) 4.19가 어제만 같은데 (3641)

김동길

2018.04.19

2410

[이전] 1[2][3][4][5] [다음]